Skip to content

2014Fall 건축과문화 심희준 박수정 heew37 #
Find similar titles

Structured data

Image
과제 :: Assignment
2014Fall/건축과문화/심희준 박수정
학생 :: Student
heew37

좋은 건축, 좋은 건축가의 태도 #

건축공방은 좋은 건축에 대해 이야기하였다. 그들이 생각하는 좋은 건축은 미학과 기능이 균형을 이루는 건축이었다. 매 프로젝트마다 문제를 발견하고 진지하게 고민하며 미학적인 부분과 기능적인 부분에 대해 해결해가려는 노력이 보였다. 그 방법들은 단순하지만 명확했고 대체로 효과적이었다. 특히 좋은 건물을 짓기 위해 디테일에 대해 연구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는데 상당히 중요하지만 우리나라에서 쉽게 간과하는 부분이기 때문이었다. 디테일은 미학과 기능 두 가지 영역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디테일로 인해 건물의 미적 완성도가 결정되기도 하고 기능적인 부분이 해결되기도 한다. 실제로 그들의 프로젝트에서 디테일에 대한 연구가 프로젝트의 상당부분을 결정짓는 경우가 많았다. 좋은 건축을 하기 위해서는 디테일에 대한 세심한 연구가 필요하다는 사실이 새삼 깊이 와닿았다.

건축공방은 사무실을 연지 1년 남짓밖에 되지 않았지만 여러 가지 다양한 규모의 설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었다. 이것은 단순한 운이 아니라 그들의 태도와 관련이 깊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들은 사람들과 적극적으로 소통을 하고자 하였다. 일례로, 그들의 설계 사무실인 地층 사무실은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일층에 위치하여 단순히 설계 작업을 하는 공간이 아니라, 그들의 건축을 전시하는 쇼룸(show room)이었고 소통의 공간으로 기능하고 있었다. 그 공간을 통해 사람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며 적극적인 소통을 이루고 있었다. 또한 그들은 건축주와의 관계에 있어서 갑과 을의 관계가 아닌 수평적인 관계를 맺고자 하였다. 그들은 자신의 건축에 대해 자신감을 가지고 있었고 그만큼 그들이 할 수 있는 최선의 결과물을 제공하려고 노력하였다. 자신이 기대하는 것 이상의 것을 보여주는데 싫어할 건축주가 있을까. 그들의 건축에 대한 자부심과 최선을 다한 성실한 결과물이 건축주와의 수평적인 관계를 가능하게 하는 것 같았다. 갑과 을의 관계에 익숙한 우리나라 건축분야에서 그러한 그들의 태도는 상당히 긍정적이고 희망적으로 느껴졌다.

건축공방의 강의를 듣는 내내 미소가 절로 지어졌던 것 같다. 좋은 건축과 좋은 건축가의 태도에 대한 유쾌한 답변을 들었던 시간이었다.

Suggested Pages #

0.0.1_20140628_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