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2014Fall 건축과문화 원유민 ejrdb93 #
Find similar titles

Structured data

Image
과제 :: Assignment
2014Fall/건축과문화/원유민
학생 :: Student
ejrdb93

강연을 들으면서 상상하고 듣기만 했었던 건축 실무에 대해서 사무실을 주도하는 입장이 되어 생각해 볼 수 있었던 기회를 가지게 되었다. 사무소에 취직해서 일을 하는 선배의 말을 듣기도 해보고, 인턴으로 일도 해보았지만, 그때의 이야기나 경험들은 모두 설계를 주도하고, 직접 고민하고 이뤄나가는 주도자가 아닌 직원으로써 보조만 하는 역할의 이야기들이었다. 그런 이야기 들은 모두 자신의 생각과 고민을 실현시키는 것들이 아니어서 일을 하면 할수록 건축으로써의 진로에 대해 부정적으로 생각하게 되게 만들었었다. 하지만 이번 강연을 통해 일을 직접 찾아내기도 하고, 자신의 고민으로 직접 건축을 해나가는 JY-Architects의 성장과정을 보면서 흥미를 잃어가던 건축사무소로의 진로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게 되었다. 또한 학교에서 공부하면서도 말뿐인 이야기나 뜬구름 잡는 소리라고 생각했던 것이나 실현가능성이 떨어지는 설계를 함으로써 내가 그리는 그림이 실제로 지어지지 않을 것이라는 생각에 허무함을 느끼기도 했었는데, JY-Architects가 주거 환경이 안 좋은 이웃들에게 최소한의 비용으로 집을 지어주는 의미 있는 일을 하는 것도 좋았고, 최대한 현실적으로, 실현가능한 방안을 모색해가고, 또 그러면서도 최선의 집을 지어주려고 노력하는 모습에 함께 일하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 한가지 아쉬웠던 점은 low-cost series와 같은 일들이 이익이 남는 일이 아닐 것 같은데 그렇게 됐을 때 사무소를 운영하는 비용이 나오는 일들은 어디에서 어떻게 마련하고, 어떤 방식으로 운영하는지에 대한 설명이나 그런 일에 대한 설계는 하나도 보지 못해서 여전히 자신의 사무실은 어떻게 만들고 운영하는 지에 대해 자세히 그릴 수 있는 느낌은 받지 못했다.

Suggested Pages #

0.0.1_20140628_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