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2014Fall 건축과문화 정영한 gusdyddl #
Find similar titles

Structured data

Image
과제 :: Assignment
2014Fall/건축과문화/정영한
학생 :: Student
gusdyddl

자신의 생각대로 건축을 진행하는 건축가가 몇이나 될까? 아키홀릭의 정영한 소장님은 자신의 생각을 끝까지 끌어나간 사람이었다. 건축을 진행함에 있어 건축가 자신의 생각 혹은 아이디어를 끝까지 밀고나가는 것이 중요한데 건축주와의 의견 조율에서 많이 바뀌는 것이 대부분이라고 알고 있었다. 하지만 아키홀릭의 정영한 소장님은 자신의 아이디어를 결과물까지 잘 끌고 가서 좋은 건축을 했다고 생각했다. 정영한 소장님의 초기 아이디어는 단순히 빛을 어떻게 이용할 것인가의 다공에 대한 생각이었다고 본다. 하지만 건축을 하면서 그 아이디어가 평소 생각했던 공간의 아이디어와 합쳐지면서 좋은 시너지가 되어 공간의 질을 향상시켰다고 생각했다. 그 외에도 자신이 했던 작품을 기준으로 더 다양한 방법으로 자신의 아이디어를 표현하려 했던 점이 인상적이었다.

학교에서 설계를 할 때, 설계 초반에 생각했던 아이디어가 설계를 진행할수록 조금씩 바뀔 때가 있었다. 그 이유는 고려해야하는 여러 법규, 혹은 주변의 상황들 등 여러 고려해야할 점들 때문이었다. 그런 점들이 설계에 반영되면서 좋게 혹은 나쁘게 바뀌는데, 대부분 초기에 생각했던 아이디어가 많이 줄어드는 것을 느꼈었다. 그래서 나중엔 설계에 대한 아이디어를 종종 적게 생각하면서 설계를 진행한 적이 있었는데, 정영한 소장님의 강의를 듣고 나서 자신의 생각을 끝까지 끌고 가고, 그 생각 혹은 아이디어를 공간까지 연결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느꼈다. 설계를 할 때의 커다란 아이디어가 그 결과물까지 갔을 때 어떤 공간의 질이 나타나는지를 보여주는 강의였다.

Suggested Pages #

0.0.1_20140628_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