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2014Fall 건축과문화 정영한 jai.grapher #
Find similar titles

Structured data

Image
과제 :: Assignment
2014Fall/건축과문화/정영한
학생 :: Student
jai.grapher

“건축가는 말을 통해서가 아닌 건축을 통해서 이야기를 한다.” 스튜디오 아키홀릭의 정영한 소장은 그의 건축을 말하기에 앞서 건축에 대해 이야기했다. 하지만 정영한 소장이 그의 건축을 이야기 했을 때 그에게 기대했던 모습은 찾을 수 없었다. 그가 건축에 대해 이야기 했던 것과 그의 건축이 전하는 메시지 사이의 간극은 너무도 컸다. 그는 말했다. 아직 시행착오를 겪고 있는 중이라고. 내겐 그의 건축들이 착오로 보였다. 건축을 포함한 모든 예술 분야에서 지금까지 전혀 없던, 새로운 디자인이란 존재하기 힘들 것이다. 그리고 건축가들이 그러한 디자인을 찾으려고만 노력하고, 그러한 디자인이 추구해야만 하는 것은 아닐 것이다. 건축가는 자신의 확실한 철학을 갖고 있어야 함은 분명할 것이다. 그가 이야기 했던 대가들의 건축이 너무 거대해서일까? 그의 건축이 너무도 작아 보였다. 그의 건축은 그가 이야기했던 여러 기하학들의 모방에 지나지 않아 보였다.

“비가 오기만하면 몸서리를 친다는 그의 말, 천창 때문에 저절로 아침 일찍 눈이 떠져서 지금은 그냥 블라인드를 치고 계신다더라, 하지만 컴플레인은 없었다. 나는 그저 이런 것을 꼭 한번 해보고 싶었다.” 내게 정영한 소장이 부정적으로 느껴진 이유는 진지함의 부재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잼퍼는 건축의 기본요소로서 기둥과 지붕, 울타리, 그리고 화로를 제시한바 있다. 건축의 기본은 인간의 생존을 위한 공간이라고 생각한다. 거주자를 고려하지 않고 천창과 비가 새는 집을 설계한 뒤에 그것을 받아들이는 그의 태도는 받아들이기 힘들었다. 건축에서 기본적인 거주자의 생활은 개의치 않고 그가 하고 싶었던 디자인과 건축을 하는 그에게 착오는 건축에 대한 그의 진지함이었다고 생각한다.

Suggested Pages #

0.0.1_20140628_0